뉴스 > 국제

총선 앞둔 이라크서 테러…33명 사망

기사입력 2010-03-03 21:36 l 최종수정 2010-03-04 02:15

이라크에서 3건의 폭탄 공격이 잇따르면서 33명이 사망했습니다.
이라크 경찰에 따르면 수도 바그다드에서 북쪽으로 65km 떨어진 바쿠바 지역에서 3건의 폭탄 공격이 잇따라 발생해, 모두 33명이 숨지고 55명이 다쳤다고 AP통신 등 주요 외신이 전했습니다.
오는 7일 총선이 예정된 이라크에서 연쇄 폭탄공격으로 대규모 인명피해가 발생해, 총선의 안정적인 실시 가능성에 대한 우려가 깊어지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