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유럽 폭풍우로 최소 50명 숨져

기사입력 2010-03-01 04:58 l 최종수정 2010-03-01 11:29

최악의 폭풍우가 프랑스와 스페인, 포르투갈 등 서유럽 국가들을 강타해 최소한 50명이 숨졌습니다.
이들 지역에는 비와 함께 시속 최고 140㎞의 강풍이 몰아쳐 높은 파도가 일면서 해안가 주택들이 침수돼 인명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신시아'로 이름 붙여진 이번 폭풍우는 포르투갈과 스페인 북쪽 해안에서 프랑스까지 이어지는 비스케이만을 따라 이동하면서 저지대 마을을 덮쳤습니다.
지금까지 사망자는 프랑스가 45명으로 가장 많고 스페인 3명, 포르투갈 1명, 독일 1명 등 모두 50명으로 파악됐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