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빌 게이츠, 여직원과 불륜 인정…"혼외관계"

기사입력 2021-05-17 19:09 l 최종수정 2021-05-24 20: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마이크로소프트(MS) 공동 창업자 빌 게이츠가 지난해 이사회를 떠난 이유가 20년 전 여성 직원과 부적절한 혼외 관계를 맺은 탓이라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그가 입을 열었습니다.

16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빌 게이츠는 이날 브리짓 아놀드 대변인을 통해 "거의 20년 전에 혼외 관계(affair)가 있었고 원만히 해결됐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WP는 빌 게이츠와 멀린다 프렌치 게이트가 이혼하기로 한 결정에 이 사건이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는 불분명하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빌 게이츠가 MS 이사회를 떠난 이유가 여성 직원과 부적절한 관계를 맺은 탓이라는 월스트리트저널(WSJ) 보도가 나온 뒤 그의 여성편력에 대한 폭로는 계속 이어지고 있다.

MS 이사회는 2019년 한 여성 직원이 빌 게이츠와 부적절한 성관계를 맺었다는 사

실을 고백함에 따라 법률회사를 고용해 이에 대한 조사를 한 결과, 사실로 드러나자 게이츠에게 이사회를 떠날 줄 것을 요구했다.

한편, 빌 게이츠 부부는 지난 3일 트위터를 통해 결혼생활 27년 만에 이혼 소식을 밝혔습니다. 두 사람은 이혼 발표 트윗에서 "우리 관계에 대한 많은 생각과 노력 끝에 결혼을 끝내기로 결정했다"고 전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제20대 대통령선거 더불어민주당 후보자 토론회 1부
  • [세상돋보기] [단독] 코로나 위기에 장마당은 단속 공포…최근 북한 영상 보니
  • [단독] 접근금지 명령 어기고 어머니 찾아가 위협
  • “수영 못하는 척하는 줄”…물놀이 하던 20대 헬스 트레이너 익사
  • [영상] '노터치' VAR 판독 무시?…김연경 열받게 한 日 주심 판정
  • 뉴에라 측 "예천양조, 임영웅·영탁 퍼플리시티권 침해 면밀 대응" [전문]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