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미국 코로나 대유행 때 트위터서 가장 많이 언급된 아티스트는 누구?

기사입력 2020-09-16 15:41 l 최종수정 2020-09-23 16: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코로나19 대유행 때 미국 내 트위터 사용자들이 가장 많이 언급한 아티스트는 방탄소년단(BTS)인 것으로 나타났다.
빌보드는 15일(현지시간) 트위터가 발표한 트렌드 보고서 '트위터 프롬 홈'(Twitter From Home)을 인용해 지난 6개월 동안 미국 사용자들이 세계 가수들 가운데 방탄소년단을 가장 많이 트윗했다고 보도했다.
지난 3월 1일부터 이달 1일까지 미국에서 코로나19로 봉쇄 조치들이 내려졌을 때 미국 트위터 사용자들의 활동을 분석한 것이다.
보고서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최근 미국 대선 출마를 선언하며 화제가 된 래퍼 카녜이 웨스트(2위)보다 더 많이 트위터

에서 언급됐다.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21일 영어 싱글 '다이너마이트'를 발표했으며 이후 현지 방송 프로그램에 여러 차례 출연했다.
'다이너마이트'는 지난달 말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핫 100'에서 정상을 차지하기도 했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감동적인 이건희 마지막 편지' 온라인 확산에…삼성 "가짜다"
  • 시외버스서 승객 배경으로 자위행위 촬영한 20대 집유
  • 코로나19 신규확진 88명…이틀만에 다시 두 자릿수
  • 박능후 "저도 오늘 독감백신 접종…전문가 믿어달라"
  • 길이 2m·무게 300㎏ 장수거북, 브라질서 구조 열흘만에 숨져
  • 진중권 "'윤석열 뒷담화' 국감…모지리들, 이러니 개콘이 폐지되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