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WHO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시험서 에이즈약 사용 중단"

기사입력 2020-07-05 11:33 l 최종수정 2020-07-12 12: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계보건기구(WHO)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임상 시험에서 에이즈(AIDS) 치료제인 로피나비르/리토나비르 사용을 중단한다고 밝혔습니다.

WHO는 4일(현지시간) 보도 자료를 내고 WHO '연대 실험'의 국제운영위원회 권고를 수용해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알렸습니다.

WHO는 입원 중인 코로나19 환자를 대상으로 로피나비르/리토나비르를 임상 시험한 결과, 표준 치료 대비 사망률이 거의 감소하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다만 이번 결정은 연대 실험에만 적용된다고 WHO는 덧붙였습니다.

WHO의 연대 실험은 코로나19 치료제의 효능과 안전성을 연구하는 실험으로, 당초 5개 부문으로 나눠 시작했습니다.

5개

부문은 표준 치료를 비롯해 에볼라 치료제인 렘데시비르, 말라리아약인 하이드록시클로로퀸, 에이즈 약인 로피나비르/리토나비르, 인터페론(인체 내 바이러스 감염 및 증식을 억제 물질)과 결합한 로피나비르/리토나비르 등이었습니다.

이 가운데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은 특별한 효익을 보이지 않아 연대 실험에서 사용을 중단한 바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이낙연 "말씀드린 만큼 통신비 못드려 죄송…추경 절박함 때문"
  • 양화대교 아치에 50대 남성 올라가 소동…휘발유·라이터 소지
  • "가족·지인 놔주려고…" 청주의료원 독감백신 외부반출 의혹
  • [속보] 제주 서귀포 해상서 스쿠버 다이빙하던 3명 실종
  • 머스크, 테슬라 배터리데이 앞두고 "파나소닉·LG 등 배터리 구입 늘릴 것"
  • 구급대원 발로 차고 욕설…경기소방, 안전질서팀 신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