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애플 WWDC 2016 iOS 10 발표…'맥OS 시에라' 공개

기사입력 2016-06-14 08:23

애플 WWDC 2016 iOS 10 발표…'맥OS 시에라' 공개
애플 WWDC 2016/사진=연합뉴스
↑ 애플 WWDC 2016/사진=연합뉴스

애플이 아이폰·아이패드용 운영체제(OS) 차기 버전 'iOS 10'을 13일(현지시간) 선보였습니다.

올 가을에 정식 버전이 나올 iOS는 음성비서 '시리'의 기능을 강화하고 이를 타사 앱과도 연동해 쓸 수 있도록 한 점이 가장 큰 특징입니다.

애플은 이날 샌프란시스코 빌 그레이엄 시빅 센터에서 개막한 연례 '세계 개발자 회의 2016'(WWDC 2016)의 기조연설에서 이런 내용을 밝혔습니다.

이 회사는 스마트시계 '애플 워치'용 운영체제(OS)의 차기 버전 '워치OS 3', 데스크톱 맥 컴퓨터용 차기 OS '맥OS(macOS) 시에라', 인터넷TV 셋톱박스 '애플tv'를 위한 'tvOS' 업데이트도 시연했습니다.

◇ iOS 10 음성비서 '시리' 강화

이날 iOS 10 프리뷰에서 애플 임원들은 음성비서 '시리', 애플 지도, 애플 메시지 등을 서드파티 앱과 연동해 사용하는 시연을 보여 줬습니다.

예를 들어 사용자가 "시리야, 위챗으로 낸시에게 내가 5분 늦을 거라고 전해 줘"라고 말하면 위챗 대화창에 "내가 5분 늦을 거야"라는 내용이 뜹니다. 사용자는 내용을 확인한 후 위챗 메시지를 보낼 수 있습니다.

"우버 차를 불러"라고 말하면 우버 앱이 떠서 곧바로 차를 부를 수도 있습니다.

응용분야는 메시지, 음성통화, 사진 검색, 자동차 호출, 대금 지불, 운동 관리 등 다양합니다.

애플 메시지에도 서드파티 앱 연동 기능이 추가돼 메시지 대화 형식으로 송금하거나 배달 주문을 할 수 있게 됩니다. 손글씨로 간단한 답장을 쓰거나 서드파티 제작 스티커를 보낼 수도 있습니다. 이는 와츠앱, 스냅챗 등 젊은이들에게 인기가 있는 다른 메시징 서비스의 기능을 반영한 것입니다.

애플 지도에는 예정 경로의 교통 상황이 실시간으로 표시되는 기능이 추가됐습니다. 구글이나 웨이즈 등 경쟁 서비스의 기능을 따라 한 것입니다.

음성사서함에 들어온 음성 메시지의 내용을 텍스트로 바꿔서 표시해 주는 기능도 iOS 10에 추가됐습니다.

◇데스크톱용 'OS X'→'맥OS'로 개명

애플은 이날 데스크톱 맥 컴퓨터를 위한 운영체제 'OS X'(오에스 텐)의 이름을 15년 만에 '맥 OS'(macOS)로 바꾼다고 선언했습니다.

이에 따라 작년 9월 말 나온 OS X 10.11'엘 카피탄'의 후속 버전이 '맥OS 시에라(Sierra)'로 명명됐습니다. 이는 올가을에 무료 업데이트로 제공될 예정입니다.

맥OS의 가장 큰 특징은 아이폰이나 아이패드 등 다른 애플 제품과의 연동을 강화한 점입니다.

아이폰 화면에 표시된 내용을 클립보드로 복사하면 이 내용을 맥에서도 불러와 쓸 수 있는 '유니버설 클립보드' 기능이 도입되고, 맥으로도 음성 비서 시리를 쓸 수 있게 됩니다.

또 맥에서 웹으로 온라인 쇼핑을 하면 아이폰의 '터치 아이디' 지문인식으로 본인 인증을 하고 애플 페이로 지불까지 끝낼 수 있게 됩니다. 이는 페이팔 등 기존 온라인 결제 서비스들에 위협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워치OS 3에 필기인식 도입

애플은 스마트시계 '애플 워치'용 운영체제(OS)의 차기 버전인 '워치OS 3'를 발표하고 개발자용 프리뷰를 공개했습니다.

워치OS 3는 자주 쓰는 앱을 메모리에 올려놓은 채 배경 작업으로 데이터를 갱신하는 '인스턴트 론치' 방식을 도입해 앱을 불러오는 속도가 최대 7배 향상됐다고 애플의 기술담당 부사장(VP) 케빈 린치는 설명했습니다.

애플 워치 화면에 손가락으로 글씨를 쓰면 이를 인식하는 필기인식 기능도 도입됐습니다. 이 기능은 영어와 중국어로 작동합니다.

사용자의 운동량을 측정하는 '액티비티' 앱에는 자신이 얼마나 운동을 많이 했는지 친구들과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기능, 휠체어를 탄 지체장애인이 활동량을 측정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 등이 생깁니다.

심호흡 운동을 도와 주는 '브리드'(Breathe) 앱과 비상시에 긴급 전화를 걸거나 메시지를 보낼 수 있는 'SOS' 기능도 추가됐습니다.

◇tvOS 업데이트서 '싱글사인온' 도입

애플은 올가을까지 나올 tvOS 업데이트에서 시리 기능을 강화해 음성으로 유튜브 영상을 검색하고 주제별로 비디오를 찾을 수 있게 할 예정입니다.

에디 큐 SVP는 애플 TV용 앱이 6천여 개, 비디오 채널이 1천300여 개 있으며 시리를 통해 65만여 개의 TV 프로그램과 영화를 검색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애플은 또 사용자가 애플ID로 로그인하면 가입한 유료TV 서비스들까지 곧바로 인증이 완료되는 '싱글 사인 온' 기능을 도입키로 했습니다. 이는 tvOS를 쓰는 애플TV뿐만 아니라 아이폰, 아이패드 등 애플 iOS 기기들에도 적용됩니다.

◇어린이 코딩교육 앱 '스위프트 플레이그라운드'

애플은 어린이들이 코딩을 배울 수 있는 아이패드용 앱 '스위프트 플레이그라운드'를 무료로 내놓기로 했습니다.

이 앱의 공개 베타 버전은 7월, 정식 버전은 가을에 나올 예정입니다.

팀 쿡 애플 최

고경영자(CEO)는 "(스위프트 플레이그라운드는) 어린이들이 코딩을 배우는 방식을 완전히 바꿔 놓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애플이 이 무료 앱을 내놓은 것은 어린이들에게 애플 플랫폼용 개발 언어 '스위프트'를 보급하려는 목적과 교육용 태블릿 시장에 파고들려는 목적을 함께 겨냥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