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페리, '대북 군사력 행사 가능성' 경고

기사입력 2006-11-05 15:37 l 최종수정 2006-11-05 15: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페리 전 미 국방장관이 미국이 북한에 대한 군사력을 행사할 가능성이 있다고 경고한 것으

로 알려졌습니다.
페리 전 장관은 요미우리신문이 주최한 행사에서 흑연 감속로가 가동되면 북한의 핵제조 능력이 향상될 것이라며 이같이 강조했습니다.
따라서 한국이 북한을 제어하지 않으면 원자로가 가동되기 전에 미국은 의미있는 강제 수단을 취하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박원순 고소인 변호인 "4년간 범행 계속…음란 문자 등 전송"
  • '허위사실 유포' 혐의 이재명, 16일 지사직 유지 여부 결론
  • 박원순 고소인 측 "발인 마치고 기자회견, 나름 최대한의 예우"
  • 실검에 등장한 '조세저항 국민운동'…계속되는 실검 챌린지
  • 동학개미 몰린 테슬라…주가 '고공행진' 어디까지?
  • 추미애, '입장문 가안 유출' 논란에 공무상 비밀누설 혐의로 고발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