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일 "고노 담화 수정, 무라야마 담화는 계승"

기사입력 2012-12-27 13:57

일본의 아베 신조 정권이 식민지 지배에 대해 사죄한 무라야마 담화는 계승하겠지만, 일본군 위안부 강제연행을 인정한 고노 담화는 수정을 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오늘(27일) 오전 기자회견에서 고노 담화를 언급하고, 전문가들이 수정 등을 검토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습니다.
자민당 정권 출범 첫날인 어제(26일) 심야 기자회견에서는 무라야마 담화와 관련해, 2006년 1차 아베 내각 당시 역대 내각의 입장을 이어가겠다는 생각을 표명했다며 앞으로 이 같은 방침을 이어가겠다고 밝혔습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