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반 외교 "보다 포괄적 대북접근책 기대"

기사입력 2006-09-14 01:22 l 최종수정 2006-09-14 08:26

반기문 외교 장관은 한미 정상이 내일 새벽 열리게 될 회담에서 북한의 6자회담 복귀 방안을 심층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우리는 교착상태에 빠진 북핵 6자회담의 돌파구 마련을 위해 공통의 '보다 포괄적인' 접근책을 마련할 수 있기를 바라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노무현 대통령의 미국 방문을 수행중인 반 장관은 미 국무부에서 콘돌리자 라이스 국무장관 등과 만난 4자 회동에서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양국 정상회담 의제를 재점검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