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미 국토안보부장관 "테러음모, 알카에다 소행 추정"

기사입력 2006-08-10 22:57 l 최종수정 2006-08-10 22:56

마이클 처토프 미국 국토안보부장관이 영국과 미국노선간 적발된 여객기 공중폭파 테러음모는 테러조직 알카에다의 소행으로 추정된다고 말했습니다.
처토프 장관은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이 언급하고 아직 정확한 결론은 아니다고 밝혔습니다.
처토

프 장관은 이번 테러음모는 실행을 앞둔 마지막 준비단계였다면서 조만간 5주년을 맞는 '9.11 테러공격설'과 연관이 있는 지는 명확하지 않다고 말했습니다.
또 이번 음모를 꾸민 범인들이 여러 대의 항공기를 대상으로 여러차례의 테러 음모를 계획하고 있었다고 덧붙였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