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해외펀드, 자산배분의 주요 축"

기사입력 2006-10-23 11:17 l 최종수정 2006-10-23 11: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국투자증권은 해외펀드가 자산배분의 한 축으로 자리를 잡았다고

평가했습니다.
한국증권 박승훈 펀드평가팀장은 지난 8월말 현재 총 펀드자산대비 해외펀드 비중이 8.9% 수준에 도달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박승훈 팀장은 이제 해외펀드 투자는 일회성 쏠림현상이 아닌 자산배분의 주요 부문으로 자리를 잡은 것으로 판단된다고 설명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검사장 인사 임박…대검 차장 조남관·서울중앙지검장 유임
  • 코스피 2,360선 돌파…또 장중 연고점 경신
  • 서울 교통통제, 강변북로·내부순환 해제…올림픽대로는 아직 통제
  • 트럼프, 코로나19 유행 속 "미 정부기관은 미국산 의약품·장비 구매" 행정명령
  • 펜션 물에 잠기고 하천 범람…북한강 일대 물난리
  • 전공의 1만여 명 오늘부터 파업…진료 차질 불가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