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최원호 한화 대행 "NC 우승 저지보다 팀 7연패 탈출이 더 중요"

기사입력 2020-10-23 17:00 l 최종수정 2020-10-30 17: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프로야구 KBO리그 최하위를 확정한 한화 이글스의 최원호 감독대행이 안방에서 NC 다이노스가 우승 축포를 터뜨리게 하지 않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최 대행은 23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리는 프로야구 KBO리그 NC와 홈 경기를 앞두고 "상대 팀이 에이스 드루 루친스키를 내세웠지만, 우리도 에이스 워윅 서폴드가 나선다"며 "수비에 신경 쓴 라인업을 짰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NC의 정규시즌 첫 우승이 걸린 경기인데, 이런 것보다 우리가 7연패를 끊는 게 더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최 대행은 "경기 운영은 크게 달

라지는 게 없겠지만, 선수들이 최선을 다해줄 것이라 믿는다"고 덧붙였다.
이날 NC가 한화를 이기면 창단 후 첫 정규리그 우승을 확정한다.
NC는 김택진 구단주를 비롯해 구단 전 직원이 현장을 방문해 응원전을 펼칠 예정이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1번에 500원" 국민청원 동의해 주면 돈 제공?
  • [단독] 만취 상태로 400미터 역주행…마약 양성 반응 나와
  • 백악관 집무실 '콜라 버튼'이 어디 갔지?…'트럼피즘' 대신 '다양성'
  • [픽뉴스] 옐런 한마디에 비트코인 폭락…반도체 부족에 완성차 업계 비상
  • [단독] "물고문에 목숨 잃을 수도"…의사회 엄벌 촉구 성명
  • 불황에도 명품 소비엔 지갑 '활짝'…"대기만 5시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