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프로축구 부산·경남, 한지호와 김승준 6개월 맞임대

기사입력 2020-06-30 17:55 l 최종수정 2020-07-07 18: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프로축구 K리그1 부산 아이파크의 미드필더 한지호(32)와 K리그2 경남FC의 공격수 김승준(26)이 6개월간 유니폼을 바꿔입습니다.

부산과 경남은 두 선수를 연말까지 6개월간 맞임대한다고 30일 발표했습니다.

리그 11위(1승 5무 3패)인 부산은 연령별 대표팀을 거친 김승준의 영입으로 공격력 강화를 노립니다.

김승준은 2015년 울산 현대에서 K리그에 데뷔해 지난 시즌부터 경남에서 뛰었습니다.

K리그 통산 121경기에서 23골 10도움을 기록했습니다.

부산은 "김승준은 빠른 발을 활용한 돌파가 장점이며 공격에서 다양한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는 선수"라고 설명했습니다.

2010년 부산에 입단해 프로 데뷔한 한지호는 군 시절을 제외하고

처음으로 다른 구단의 유니폼을 입습니다.

리그 통산 289경기에 출전해 37골 24도움을 기록했습니다.

경남은 그를 "잔뼈 굵은 미드필더다. 경남의 허리 라인을 한층 더 강화해줄 자원"이라고 소개했습니다.

메디컬 테스트 등의 절차를 완료한 두 선수는 빠르면 7월 1일 열리는 2020 하나은행 FA컵 3라운드 경기에 나섭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할머니가 '괜찮다' 할 때까지 해법 찾을 것"
  • PC방, 19일 오후 6시부터 '고위험시설'로 지정
  • 강원도 인제에서 첫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총 706건 발생
  • 도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85명…누적 1만 7,454명
  • '취임 100일' 명암 엇갈린 김태년과 주호영…2라운드는?
  • 美 연구진 "코로나19 완치자 혈장, 치료 효과 징후 보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