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류현진 쫓는 소로카 페이스 주춤 평균자책점 2.53↑

기사입력 2019-09-03 09:32


미국프로야구(MLB) 평균자책점 1위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를 쫓는 마이크 소로카(애틀랜타 브레이브스)의 페이스가 주춤하다.
소로카는 3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 선트러스트파크에서 열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5이닝 동안 홈런 2방 등 안타 5개를 맞고 3실점 했다.
소로카는 팀의 6-3 승리로 시즌 11승(3패)째를 따냈으나 그의 평균자책점은 2.44에서 2.53으로 올랐다.
류현진(2.35)과의 격차

는 더욱 벌어졌다. 소로카는 빅리그 평균자책점 순위 3위로 내려갔고, 맥스 셔저(워싱턴 내셔널스·2.46)가 2위로 올라왔다.
류현진은 예정대로 5일 오전 11시 10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한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