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KIA 이범호, 현역은퇴 발표...“지도자로 멋진야구 해보고파”

기사입력 2019-06-18 16:35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KIA 타이거즈 베테랑 내야수 이범호(38)가 은퇴한다. 구단은 18일 이와 같은 내용을 공식 발표했다.
이범호는 최근 구단과 면담을 통해 현역생활 마무리에 대한 뜻을 전달했고, 구단은 이를 받아들였다.
KIA는 이범호와 향후 진로에 대해 협의할 계획이다.
이범호는 “많은 고민 끝에 성장하는 후배들과 팀의 미래를 위해 선수 생활을 마치기로 결심했다”면서 “향후 지도자로서 후배들과 함께 즐겁고 멋진 야구를 해보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범호의 은퇴식은 오는 7월 13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한화전에 거행될 예정이다. 은퇴식 행사 내용은 추후 공개할 방침이다.
KIA 베테랑내야수 이범호(사진)가 18일 현역은퇴를 발표했다. 사진=KIA 타이거즈 제공
↑ KIA 베테랑내야수 이범호(사진)가 18일 현역은퇴를 발표했다. 사진=KIA 타이거즈 제공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