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강인, 폭스스포츠 선정 아시아 유망주 5인에 선정

기사입력 2018-10-26 22: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한국 축구의 기대주 이강인(17·발렌시아)이 세계 축구계에 도전할 잠재력을 가진 아시아 유망주 5인으로 뽑혔다.
폭스스포츠 아시아는 26일(한국시간) 세계 축구를 지배할 아시아 유망주 5명을 선정했는데 이강인이 1위에 올랐다.
폭스스포츠 아시아는 아시아는 축구가 가장 인기 있는 대륙 중 하나이고, 많은 스타를 배출했지만, 리오넬 메시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같은 세계적인 스타는 아직 나오지 못했다면서 잠재력을 가진 아시아의 미래를 살펴보려는 취지를 밝혔다.
발렌시아에서 활약 중인 이강인. 사진=발렌시아 공식 SNS
↑ 발렌시아에서 활약 중인 이강인. 사진=발렌시아 공식 SNS
1위로 선택된 이강인에 대해서 폭스스포츠 아시아는 17세 한국 선수가 8000만 유로의 바이아웃 조항의 계약에 2011년부터 클럽 유소년 팀에서 뛰면서 정진해왔다고 전했다. 폭스스포츠 아시아는 “나는 발렌시아에서 7년을 보냈고, 꿈은 항상 1군에서 데뷔해 메스타야(홈구장)에서 뛰는 것이다. 라리가에서 활약하고 싶다. 그렇게 되기 위해 열심히 노력해야 한다”는

이강인의 멘트를 전하기도 했다.
이강인 외에 폭스스포츠 아시아는 쿠보 타케후사(일본, 요코하마 마리노스), 알라야드 사이야드(이란, 에스테그랄), 치앙롱 타오(중국, 허베이 포춘), 이지 마라우나 비크리(인도네시아, 레히아 그단스크)를 유망주 5인으로 선정했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솔송주 무형문화재는 가짜"…정여창 문중의 뒤늦은 폭로
  • [단독] 아이들 급식비인데…지역아동센터 정부보조금 집단 횡령 의혹
  • '대세론' 띄우는 이낙연…지원세력 살펴보니
  • 차 만지면 돈 주나요?…스쿨존서 유행하는 '민식이법 놀이'
  • [단독] 김종인, 당 윤리위도 손 본다…새 위원장에 '40대 변호사' 유력 검토
  • 잠적한 60대 확진자 50여km 떨어진 공사장서 발견 "먹고살려 그랬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