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U-16 대표팀, 타지키스탄전 승부차기 패…결승행 좌절

기사입력 2018-10-05 00: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한국 U-16 축구대표팀이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한국은 4일 말레이시아 페탈링자야 MBPJ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U-16 챔피언십 4강에서 타지키스탄을 만나 승부차기 끝에 패했다.
1-1로 비긴 한국은 승부차기에서 6-7로 졌다. 이로써 한국은 2019년 페루에서 열리는 U-17 월드컵 진출 티켓을 얻는 것에 만족해야 했다.
한국 U-16 축구대표팀이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U-16 챔피언십 4강에서 타지키스탄에 패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 한국 U-16 축구대표팀이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U-16 챔피언십 4강에서 타지키스탄에 패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U-17 월드컵 진출권은 상위 4팀에게 주어진다. 한국 일본 호주 타지키스탄이 진출권을 획득했다.
한국은 경기 초반부터 실점을 내줬다. 전반 2분 세트피스 상황에서 오자벡에게 선제골을 허용했다.
추격에 나선 한국은 전반 39분 코너킥 상황에서 윤석주의

헤딩골로 동점을 만들었다. 후반에서 한국과 타지키스탄 모두 추가 득점을 올리지 못 했고, 규정에 따라 연장전 없이 승부차기에 들어갔다.
승부차기에서 7번째 키커로 나선 손호준이 실축을 했고, 한국 골키퍼가 타지키스탄의 7번째 키커의 슛을 막지 못 하며 패했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출근 안 한 윤석열…변호인단 꾸려 집행정지 신청 준비
  • [단독] 또 만취한 전동 킥보드 교차로서 '쾅'…"규제 강화" 목소리
  • 민주노총 전국 총파업 집회 10인 넘겨 충돌 빚기도…'3차 유행 확산' 우려
  • 셀트리온, 임상 2상 환자 투약 종료…연내 조건부 허가 추진
  • 서초구 사우나 발 확진자 폭증…왜 위험한가?
  • 공수처 추천위 또 불발…추미애, 윤석열 질문에 '묵묵부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