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정후, 왼 종아리 근섬유 미세손상 진단…日서 치료

기사입력 2018-05-14 15: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왼 종아리에 사구를 맞은 이정후(20·넥센)가 14일 오후 고대구로병원에서 진행된 정밀검진 결과 왼 종아리 근섬유 미세손상 진단을 받았다.
이정후는 15일 오후 요코하마로 출국한 뒤 이지마 치료원에서 약 일주일 간의 치료를 받고 오는 23일(수) 귀국한다. 복귀를 포함한 향후 일정은 귀국 후 선수의 몸 상태를 확인하고 확정 할 예정이다.
이정후는 지난 13일 잠실 두산전에 1번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1회초 첫 타석 때 조쉬 린드블럼의 공에 맞았다. 이후 고통을 호소한 이정후는 1루까지 걸어 나간 뒤 대주자 홍성갑과 교체됐다.
이정후(사진)가 13일 잠실 두산전 1회초 공격 때 상대투수 조시 린드블럼 공에 왼 종아리를 맞았다. 사진(잠실)=김재현 기자
↑ 이정후(사진)가 13일 잠실 두산전 1회초 공격 때 상대투수 조시 린드블럼 공에 왼 종아리를 맞았다. 사진(잠실)=김재현 기자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성착취 육군 장교 'n번방' 영상 발견…"활동 멤버 추정"
  • [속보] 이강인·손흥민, 포르투갈전 동반 선발 출격…김민재 제외
  • 남욱 "대장동 최종결정권자는 이재명"…김만배 측 "진술에 과장 있다"
  • '자녀 입시비리·감찰무마' 조국에 '징역 5년' 구형
  • 문 전 대통령 반환 풍산개 2마리, 입원비만 1000만원…거처 마련은 언제?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