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인주연, NH투자증권 레이디스챔피언십 정상 등극

기사입력 2018-05-13 18: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인주연(21)이 KLPGA투어 첫 정상에 올랐다.
인주영은 13일 경기도 용인시 수원컨트리클럽에서 열린 KLPGA투어 NH투자증권 레이디스챔피언십 마지막 라운드서 김소이와 연장 접전 끝 우승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최종라운드 합계 9언더파 207타로 김소이와 동타가 된 인주연은 두 번째 연장전에서 버디에 성공하며 마지막에 미소지었다. 줄곧 선두를 유지했던 인주연은 연장으로 흐른 위기 속에서도 침착하게 퍼팅에 집중했고 결국 정상을 지켰다.
지난 2015년 데뷔한 인주영은 최고성적이 5위였는데 이번에 첫 우승의 영광을 안게 됐다.
인주연(사진)이 KLPGA투어 첫 정상에 올랐다. 사진=KLPGA 제공
↑ 인주연(사진)이 KLPGA투어 첫 정상에 올랐다. 사진=KLPGA 제공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둔기로 수차례 내리쳐…새끼 보는 앞에서 어미개 잔혹 살해
  • [단독] 또 "교도소 갈래"…코로나 생활고가 빚은 자폭 범죄
  • 택배노조 "분류작업 거부 철회"…추석 고비는 넘겼지만
  • [단독]카카오페이서 잇따른 부정 결제…금감원 사실상 방치
  • 닷새째 중환자실서 의식불명…'인천 라면 화재' 형제 상태는?
  • 임상 2·3상 계획 승인 셀트리온 치료제 실제 접종은 언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