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컬링] 이기정-장혜지, 세계선수권서 오스트리아에 첫 승

기사입력 2018-04-22 12:31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 컬링 믹스더블(혼성 2인조)에 참가한 이기정-장혜지조가 세계컬링믹스더블선수권대회에서 오스트리아를 꺾고 기분 좋게 출발했다.
이기정-장혜지는 22일(한국시간) 스웨덴 외스테르순드에서 열린 2018 세계믹스더블컬링선수권대회에 E조 예선 1차전서 오스트리아와의 경기에서 11-2로 이겼다.
컬링 믹스더블의 장헤지(왼쪽)-이기정(오른쪽). 사진=WCF 공식 홈페이지
↑ 컬링 믹스더블의 장헤지(왼쪽)-이기정(오른쪽). 사진=WCF 공식 홈페이지
1~3엔드에 선공으로 시작한 한국은 스틸에 성공해 대거 9점을 뽑아 사실상 승부가 났다. 4엔드에 오스트리아가 1점을 추격했다. 5엔드에 후공으로 시작한 한국은 1점을 더해 10-1로 점수차를 더 벌였다.
이기정-장혜지는 6엔드에서도 1점을 스틸해 11-

1로 달아났고, 7엔드에서 오스트리아가 1점을 더해 11-2 한국이 9점차로 달아나자 오스트리아는 패배를 인정 하는 악수를 청했다.
이번 대회에는 한국을 포함해 모두 40개국이 참가했다. 8개팀씩 5조로 나눠 예선을 치르고 상위 16팀이 플레이오프에 진출한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