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김도연-최유정 `야구장 나들이의 끝은 치킨 먹방` [MK화보]

기사입력 2018-04-20 20:47 l 최종수정 2018-04-20 20:48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 = 김재현 기자] 20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2018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가 열렸다.
걸그룹 위키미키의 김도연과 최유정이 시구와 시타를 해 야구장을 찾은 팬들로부터 많은 박수를 받았다.
김도연과 최유정은 시구 후 관중석에서 치킨을 먹으며 경기를 지켜봤다.
도연과 유정의 야구장 나들이 모습을 화보로 소개한다.

두산 베어스 파이팅.
↑ 두산 베어스 파이팅.

최유정은 배트를 들고...
↑ 최유정은 배트를 들고...

김도연은 마운드에서 와인드업.
↑ 김도연은 마운드에서 와인드업.

큰 키로 와인드업
↑ 큰 키로 와인드업

예사롭지 않은 눈빛으로 시구
↑ 예사롭지 않은 눈빛으로 시구

걸그룹 시구 날아갑니다.
↑ 걸그룹 시구 날아갑니다.

피니시 동작도 예쁘게
↑ 피니시 동작도 예쁘게

포수 양의지에게 인사하는 김도연과 최유정.
↑ 포수 양의지에게 인사하는 김도연과 최유정.

두산 선수들의 시선을 싹쓸이하는 최유정.
↑ 두산 선수들의 시선을 싹쓸이하는 최유정.

야구장에선 역시 치킨 먹방이죠.
↑ 야구장에선 역시 치킨 먹방이죠.
[basser@maeky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