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맨유 다음 시즌에도 야누자이 자리 없을 듯

기사입력 2017-01-19 20:20 l 최종수정 2017-01-19 22: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원소속인 공격수 아드난 야누자이(22·벨기에)의 거취가 불투명하다는 현지 주장이 나왔다.
영국 지역 일간지 ‘맨체스터 이브닝 뉴스’는 19일 “야누자이의 선덜랜드 홈경기를 관전한 스카우트가 2017-18 맨유 선수단에 그의 자리를 만들어야 한다고 보고할 개연성은 낮다”고 보도했다.
지난 8월12일 야누자이는 EPL 선덜랜드로 임대됐다. 2016-17시즌 16경기 1골 1도움. 경기당 71.7분이라는 적지 않은 시간을 소화하는 것만이 긍정적이다.
야누자이는 9월24일~11월5일 복사뼈 부상으로 7경기에 결장 했다. 당시 데이비드 모예스(54·스코틀랜드) 선덜랜드 감독은 “맨유에서 뛸만한 우수한 선수라 간주하기에는 보여준 것이 충분하지 않다”고 비판하기도 했다.

[dogma0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지지율 다시 30%대…차기 지도자 조사 1위는 이재명
  • 이재명, '서해 피격 수사는 분별없는 처사' 文에 "전적으로 공감"
  • 형편 어려운 이들 위해 '무료 예식장' 운영한 할아버지, 뇌출혈로 쓰러져
  • '유대인 혐오' 카녜이 웨스트, "히틀러·나치 좋다" 또다시 망언
  • 문 전 대통령 반환 풍산개 2마리, 입원비만 1000만원…거처 마련은 언제?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