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올스타전 `토토농` 행사…복면가왕 뜬다

기사입력 2017-01-19 16:52

[매경닷컴 MK스포츠 김진수 기자] KBL 출범 이후 처음으로 부산에서 개최하는 올스타전에서는 하루 전날인 21일 '토.토.농(토요일 토요일은 농구다) 팬 페스티벌’이 펼쳐지는 등 출전 선수 24명이 팬들을 찾는다.
특히 각 구단에서 1팀 씩 참가하는 ‘KBL 복면가왕’은 평소 코트에서 볼 수 없었던 선수들의 끼와 흥을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총 10개 팀이 가면을 착용하고 노래 실력만으로 대결하는 ‘KBL 복면가왕’에선 5팀씩 한 라운드를 이뤄 예선전을 2회 진행한다. ARS 문자 투표로 결승에 오를 두 팀을 선발한다. 예선을 통과한 두 팀의 선수들은 올스타

전 하프타임에서 결승전을 치른다.
오후 4시부터 시작하는 '토.토.농'은 부산 사직체육관에서 진행되며 입장은 무료다. 이 행사는 네이버와 아프리카TV를 통해 생중계되며 ARS 문자 투표에 참여한 10명의 팬에게는 추첨을 통해 올스타전 기념 티셔츠를 증정한다.
[kjlf200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