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LG 스프링캠프에 온 윤재인 아나운서 [MK포토]

기사입력 2015-01-23 07: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양상문 감독이 이끄는 LG 트윈스가 23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 피닉스 LA다저스 스프링캠프 구장인 글렌데일 스프링 캠프에서 훈련을 가졌다.
이번 스프링캠프에서 LG 트윈스는 양상문 감독을 비롯해 코칭스태프 13명, 선수 41명 등 총 54명의 선수단이 참가했다. 코치 1명당 약 3명의 선수 관리가 가능한 규모다.
LG 선수단은 16일부터 2월25일까지 미국 애리조나, 2월15일부터 3월5일까지 일본 오키나와에서 캠프를 갖는다.
한편, 이날 LG '봉타나' 봉중근은 밝은 표정과 열정적으로 전지훈련 첫 훈련을 실시했다.
KBS N 윤재인 아나운서가 양상문 LG 감독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매경닷컴 MK스포츠(美 글렌데일) = 옥영화 기자/ sana2movie@maekyung.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