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소치] 늠름한 쇼트트랙 태극낭자, `태극마크에 손`

기사입력 2014-02-19 01:49

18일(현지시간) 소치 해안 클러스터 광장에서 2014 소치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3000m 계주에 대한 메달 시상식이 열렸다.
김아랑(19·전주제일고), 박승희(22·화성시청), 심석희, 조해리(28·고양시청)로 구성된 쇼트트랙 여자 대표팀은 여자 3000m 계주 결승에서 4분9초51로 1위를 기록했다.
금메달을 목에 건 한국 쇼트트랙 여자 대표팀이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매경닷컴 MK스포츠(러시아, 소치)=옥영화 기자/ sana2movie@maekyung.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