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제자 성추행 원어민 강사 징역 1년 6개월

기사입력 2010-08-16 09:55 l 최종수정 2010-08-16 09: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제자를 성추행한 원어민 영어 강사에게 2심에서 징역 1년6월과 5년의 신상 공개가 선고됐습니다.
캐나다 출신인 A씨는 지난 99년부터 자신의 집에서 영어를 가르쳤고, 지난해 4월부터 5차례에 걸쳐 남자 아이를 성추행했습니다.
서울고등법원은 5살 아이에게 정신적인 고통을 줬고, 죄질이 상당히 불량하다고 밝혔습니다.


[MBN리치 전문가방송 - 순도100% 황금종목 발굴]

< Copyright ⓒ mbn(mb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법무부, 대통령령 개정으로 검찰 수사권 확대…검수완박 정면 대응
  • 집중호우로 경기도 내 학교 44곳에서 옹벽 붕괴, 침수 피해
  • 국힘 김성원, 수해 현장서 "사진 잘 나오게 비 좀 왔으면 좋겠다"
  • 대통령실 '반지하 참변' 홍보물에…조국 "소름 끼친다"
  • '담배꽁초 튀김' 치킨집 적반하장 태도 논란 빚더니 결국 폐업
  • '대통령실行' 박민영, '일베 표현' 사용 논란에 "동생이 작성" 선 그어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