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전공노 "설립 신고 반려는 단결권 침해"

기사입력 2010-03-03 18:36 l 최종수정 2010-03-03 18:36

노동부가 노조설립 신고서를 또다시 반려한 데 대해 전국공무원노조는 정부가 노조의 자주성과 단결권을 침해하고 있다며 강력 반발했습니다.
전공노는 오늘(3일) 기자회견을 열고 해직자는 조합원이 되지 못하게 규약을 개정했고, 업무총괄자의 조합 가입 문제는 기관과 개인에 따라 구체적으로 판단해야 하기 때문에 반려 사유로 삼은 것은 부당하다고 반박했습니다.
전공노는 노동부가 요구하던

사유가 충족되자 다른 핑계를 대고 있다며, 노조 설립을 막겠다는 속내를 여실히 드러내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전공노는 더 이상 노조 설립신고서를 내지 않고 법적 투쟁에 나서 한편 오는 20일 출범식을 가진 뒤 5월에 5만 조합원이 참여하는 총궐기대회를 갖겠다고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