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학력 미달 학생 확 줄었다"

기사입력 2010-03-03 11:32 l 최종수정 2010-03-03 19:01

지난해 학업 성취도 평가 결과 기초학력 미달 학생이 줄고, 사교육비 지출이 적은 지역의 학력이 오히려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교육과학기술부에 따르면 지난해 학업성취도 평가를 치른 초등학교 6학년과 중 3, 고 1 모두 기초 학력 미달 비율이 전년보다 감소했습니다.
이에 반해 보통학력 이상의 비율은 대부분 교과에서 증가해 전체적인 학력이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역별로는 사교육비 지출이 비교적 적은 광주와 강원, 충북 등의 학력이 높은 반면, 사교육이 집중된 서울과 경기 지역은 오히려 낮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학력이 향상된 우수학교들은 개인별 보정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교사와 학생 간의 정서적 유대를 높인 것이 주원인으로 꼽혔습니다.

<윤범기 / bkman96@mk.co.kr>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