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101경비단 소속 경찰관 실탄 6발 분실…9일째 못 찾아

기사입력 2022-05-27 07:40 l 최종수정 2022-05-27 07: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통령 집무실 주위를 경비하는 서울경찰청 101경비단 소속 경찰관이 근무 교대 과정에서 실탄 6발을 분실해 수색에 나섰지만 아흐레째 찾지 못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분실된 실탄은 38구경 권총에 쓰는 탄환으로, 해당 경찰관은 실탄 6발이 든 총알 집을 통째로 분실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분실에 고의성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는데, 경찰 관계자는 "주변 CCTV 영상을 분석하는 등 탄환을 수색하고, 정확한 분실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권용범 기자 dragontiger@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수해 쓰레기 서울만 8200톤 넘어 [가상기자 뉴스픽]
  • 김여정 "북한 코로나19 남측 탓…강력한 보복 대응 검토"
  • 대통령실 '반지하 참변' 홍보물에…조국 "소름 끼친다"
  • [단독] 반지 훔친 10대...'불법 성착취물'까지 판매 시도
  • '담배꽁초 튀김' 치킨집 적반하장 태도 논란 빚더니 결국 폐업
  • '대통령실行' 박민영, '일베 표현' 사용 논란에 "동생이 작성" 선 그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