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단독]"왜 다른 남자 만나"…폭행당한 전처, 스마트워치 덕에 구조

기사입력 2021-12-18 19:30 l 최종수정 2021-12-18 19: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신변보호 중이던 전 아내를 찾아가 다른 남자를 만난다는 이유로 마구 폭행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피해 여성은 스마트워치로 신고했는데 새로 도입된 위치추적시스템이 검거에 결정적인 역할을 했습니다.
이혁재 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 기자 】
한 건물 앞에 순찰차 세 대가 잇따라 도착합니다.

잠시 뒤 경찰관들이 회색 옷을 입은 한 남성의 양팔을 잡고 차량에 태웁니다.

어제(17일) 저녁 6시쯤 인천 계양구에서 이혼한 전 아내가 다른 남자를 만난다며 폭행한 40대 남성 A 씨가 붙잡혔습니다.

▶ 인터뷰 : 박주학 / 목격자
- "손님들 중에 한 분이 바깥에 순찰차하고 119차가 서 있으니까 무슨 일인가 해서 내다봤죠. 순찰차가 두 대 있었고 119차가 앞에 있었고…."

흉기까지 갖고 있었던 A 씨는 경찰에 알리지 못하도록 휴대전화까지 부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 스탠딩 : 이혁재 / 기자
- "하지만 신변보호 중이었던 피해 여성은 스마트워치로 신고했는데 A 씨는 즉시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장에서 검거됐습니다."

지난 2일 피해자에게 지급된 스마트워치는 새로운 위치추적시스템이 적용됐습니다.

추적 시간은 45초에서 3초 이내로, 오차범위는 최대 2km에서 50미터 이내로 줄었습니다.

▶ 인터뷰 : 경찰관계자
- "개선된시스템으로 초기 위치 측위했던 게 맞습니다. 가깝게 잡혀서 신속하게 출동을 했었고요. 1~2초면 바로 뜨거든요."

인천 계양경찰서는 A 씨에 대해 폭행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MBN뉴스 이혁재입니다. [yzpotato@mbn.co.kr]

영상취재 : 김현우 기자
영상편집 : 이주호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정호영 장관 후보자 43일만에 자진사퇴…"국민 눈높이에 부족"
  • 윤 대통령, 타임지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 지도자 부문 선정
  • 어제 오후 9시까지 2만 5,432명…하루 만에 다시 2만 명대
  • 경찰, 테라·루나 발행사 횡령 혐의 포착…본격 수사
  • 영국 원숭이두창 감염 37건 추가…누적 57건으로 늘어
  • 김건희, 달라진 헤어스타일 선보여…올림머리·반묶음 '눈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