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단독] 소방서에서 집단감염 발생 '비상'…서울 동대문소방서 직원 14명 확진

기사입력 2021-12-01 15:30 l 최종수정 2021-12-01 16: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 게티이미지뱅크
↑ 사진 = 게티이미지뱅크

서울 동대문소방서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했습니다.

지난달 29일 소속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뒤 직원 13명이 추가로 감염돼 오늘(1일) 오전 9시 기준 총 14명이 확진 판정을 받은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방역 당국은 동대문소방서 전 직원을 대상으로 진단 검사를 실시하고 정확한 감염 경로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확진된

소방서 대원 모두 현장 활동 지원 부서에서 일하는 직원들로 시민과 접촉하는 출동 업무를 하진 않았던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동대문소방서 관계자는 "아직 출동에 차질이 있는 상황은 아니다"면서도 "추가 확진자가 나올 가능성이 있어 혹시 모를 긴급 상황에도 대비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 강세현 기자 / accent@mbn.co.kr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김건희 여사 바이든과 인사…양국 식재료 사용한 요리 선보여
  • [정치톡톡] 이재명 지지율 초박빙 / 5·18 망언에 해촉 / 봉하 찾는 한덕수
  • 현대차, 미국에 6조 투자 선물…중간선거 앞둔 바이든 '화색'
  • 자재값 급등에 건설사 수주 포기 속출…서울 상반기 분양 76% 급감
  • 홍준표 "이재용 안쓰러워…사면·복권 안 돼 피고인 신분"
  • 차 창문 밖으로 커피 버리자 신고…"처음이라 처분 어려워"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