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오미크론 변이, 남아공 최초 보고 전 이미 유럽 유입"

기사입력 2021-12-01 07:00 l 최종수정 2021-12-01 07: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남아공을 중심으로 오미크론 변이 감염 확진자가 나오면서 전 세계적 확산이 우려되는 가운데, 남아공 감염사례가 세계보건기구(WHO)에 보고된 지난달 24일 이전에 이미 네덜란드에서 오미크론이 존재했다는 발표가 나왔습니다.

네덜란드 국립공중보건·환경연구소는 이보다 앞선 지난달 19~23일 사이 채취된 샘플에서 오미크론 변이를 발견한 겁니다.

한편, 이스라엘의 한 병원에서도 근무하는 의사 2명의 오미크론 확진이 확인됐는데, 병원 측은 두 명의 의료진 모두 부스터샷을 마친 상태라고 밝혔습니다.

[정태진 기자 jtj@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포르투갈전 남았다...'카잔의 기적' 기억해"
  • "대가리 박아"…군대서 재밌는 얘기 못한다고 머리박게 한 20대 집행유예
  • 설훈 "이재명, 당 대표 내놓고 결백 입증하고 돌아와야"
  • '50억 클럽'도 폭로…"곽상도, 김만배에 돈 꺼내주고 징역살라 해"
  • 하와이 마우나 로아 화산 분화 시작…세계 최대 활화산
  • 퇴장 당한 벤투, 심판에게 무슨 말 했나…"부적절한 발언 없었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