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화성 폐기물 처리장서 20대 근로자 파쇄기에 끼어 참변

기사입력 2020-11-25 11:30 l 최종수정 2020-12-02 12: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기 화성시의 한 폐기물 처리장에서 작업 중이던 20대 정규직 근로자가 기계에 끼어 숨지는 사고가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25일 경기 화성동탄경찰서에 따르

면 전날 오후 7시 30분쯤 화성시 정남면에 있는 폐기물 처리장에서 A씨가 폐기물 파쇄기(가로 2m·세로 5m·높이 1.5m)에 끼이는 사고가 났습니다.

A씨는 기계 위에 올라가 작업을 하던 중 사고를 당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해당 업체를 상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와 안전수칙 준수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시사스페셜] 안철수 "윤 총장, 정권 교체에 도움 되는 방향으로 움직일 것"
  • [속보] 정부, LH 사태 관련자 부동산등록제…4대 교란행위 부당이득 이상 환수
  • '바다의 로또' 또 터졌다...추정가치 '4억 원' 용현향
  • 대한항공, 유상증자로 숨통 트일까…"방심은 금물"
  • 니콜라스 케이지, '31세' 연하와 5번째 결혼…이번엔 일본인
  • 전 AOA 권민아, "가해자 사과 안 한다"...'좋은 예' 분노 [전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