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직원 2명 확진된 판교 삼성메디슨 162명 전원 음성 판정

기사입력 2020-08-10 11:03 l 최종수정 2020-08-17 11: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기 성남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한 초음파 진단기기 전문기업 삼성메디슨 직원 162명에 대한 전수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왔다고 오늘(10일) 밝혔습니다.


앞서 삼성메디슨 직원으로 광주시 태전동에 사는 36세 남성(성남시 193번 환자)이 지난 7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서울 종로구에 거주하는 53세 남성 직원도 그제(8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이 났습니다.

확진된 2명은 모두 삼성메디슨 판교 본사가 있는 알파리움타워 2동 9층에서 근무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코로나19 검사에서 전원 음성이 나옴에 따라 삼성메디슨 직원들은 이날부터 정상 출근했습니다.

방역 당국은 확진된 직원들의 감염경로와 함께 세부 동선, 접촉자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이낙연 "공수처 막으면 좌시 않을 것"…야당 몫 추천 철회 요구도
  • [속보] 코로나 신규확진 88명…지역 72명·해외유입 16명
  • 박능후 "저도 오늘 독감백신 접종…전문가 믿어달라"
  • [속보] 배럿 연방대법관 인준안, 미 상원 본회의 통과
  • '단풍 절정' 한라산 풍경?…코로나19 확산에도 탐방객 '북적'
  • "BTS보다 못하다"…외교부 대중국 저자세 외교 비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