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사랑의 매 싫어요"…전 세계 아동 70%가 `반대`

기사입력 2019-09-04 11:36


전 세계 어린이의 70%는 교육에 필요하다며 폭력을 사용하는 것에 반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4일 발표한 국제어린이재단연맹의 '작은 목소리 큰 꿈' 보고서에 따르면 전 세계 15개국 아동 55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응답자의 70%가 '교육적인 도구로 폭력을 사용하는 것에 반대한다'고 말했다.
아동 88%는 자신들이 폭력을 당할 때 어른들에게 도움을 요청해야 한다고 생각하지만, 장애물이 많다고 했다.
아동들은 아동폭력이 발생하는 주요 원인으로 '아동의 무방비 상태', '폭력의 악순환', '성인의 약물중독에 의한 자제력 상실'을 꼽았다.
아동 폭력 근절 방법으로 응답자 10명 중 9명은 '성인들이 먼저 아동 권리를 인식해야 한다'고 생각했다. 또 응답자의 90%가 아동 문제에 관심을 가지고 아동들의 이야기에 주의를 기울이는 것이 아동폭력을 예방하는 가장 중요한 일이라고 답했다.
하지만 응답자의 절반은 아동에게 영향을 미치는 문제에서 어른들이 아동의 의견을 듣지 않는다고 생각했다.
이 밖에도 응답자의 40% 이상은 자신이 사는 나라에서 '충분히 보호받지 못하고 있다'고 여겼다.
아동의 4

0%는 인터넷과 소셜미디어가 안전한 공간이 아니라고 느꼈으며, 34%는 길거리와 대중교통, 공원 등이 '거의 안전하지 않다'고 답했다.
여자 아동은 자신에게 나쁜 일이 일어날 것을 걱정하는 반면 남자 아동들은 나쁜 일을 하도록 강요당할 것에 대한 두려움을 느끼는 것으로 조사됐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