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현대중 노조 이틀째 `법인 분할 반대` 부분파업

기사입력 2019-05-17 13: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현대중공업 노조가 물적분할(법인분할)에 반대해 17일 이틀째 부분파업을 벌였다.
노조는 이날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전 조합원 대상으로 4시간 파업에 들어갔다.

파업 돌입 직후 조합원들은 울산 본사 내 노조 사무실 앞에서 집회를 열고 분할반대 구호를 외쳤다.
노조는 전날 모든 조합원 대상 올해 첫 부분파업을 벌였으며 오는 21일까지 하루 4시간 부분파업을 이어간다.
오는 22일에는 8시간 전면파업 후 상경 투쟁할 방침이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SK바이오팜, 상장 동시에 '급등'…직원들 1인당 9억원 수익
  • '고 구하라 폭행·협박' 최종범, 2심서 징역 1년 실형 선고 '법정 구속'
  • [속보] 오늘 전국 522개교 코로나19로 등교 못 해…한달만에 최다
  • 김현미 장관 청와대 '긴급 보고' 소식에 주택시장 '술렁'
  • 문 대통령, '고 최숙현 선수' 사건에 스포츠 인권 강화 지시
  • "이춘재, 군대에서 탱크 몰며 성취감 느껴…제대 직후 첫 범행"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