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이재명 경기도지사 '조폭 연루설' 의혹 일파만파

기사입력 2018-07-23 19:31 l 최종수정 2018-07-23 20:24

【 앵커멘트 】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지난 2007년 변호사로 일할 당시 성남의 한 조직폭력단체 조직원 2명의 변론을 맡았습니다.

이후 성남시장 재임 시절, 이 조직 출신이 세운 회사는 성남시와 성남도시공사 2곳과 4천만 원 규모의 주차시스템을 수의 계약했습니다.

또 조직원이 설립한 또 다른 회사는 성남시와 협약을 맺고 각종 기부와 후원을 하면서 시로부터 우수중소기업으로까지 선정됐습니다.

이를 근거로 조폭 유착 의혹이 있다는 보도가 나오자 이 지사는 자신의 SNS에 "범죄집단이 모습을 숨긴 채 접근하면 구별이 불가능하다"고 반박했습니다.

"조폭 몰이를 위한 악의적인 짜깁기"라고 받아쳤습니다.

커지는 논란 속, 진실은 무엇일까요? 윤길환 기자입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