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잊지 않겠습니다' 해병대 헬기추락 순직장병 영결식

기사입력 2018-07-23 14:51 l 최종수정 2018-07-30 15:05



해병대 마린온 헬기 사고로 순직한 해병대 장병 5명에 대한 합동 영결식이 오늘(23일) 경북 포항 해병대1사단 도솔관에서 해병대장으로 엄숙하게 열렸습니다.

순직 장병은 고 김정일 대령, 고 노동환 중령, 고 김진화 상사, 고 김세영 중사, 고 박재우 병장입니다.

이들 5명은 지난 17일 포항공항에서 상륙기동헬기 정비를 마치고 정비 상태 이상 유무를 확인하기 위한 시험비행을 하던 중 헬기 추락으로 순직했습니다.



영결식에는 유가족, 친지, 국방부장관, 해군참모총장, 국방개혁비서관, 해병대 장병, 군 주요 지휘관, 육·해·공군 장병과 시민 등 1천여명이 참석해 고인들의 마지막 가는 길을 추모했습니다.

순직 장병들의 영현은 고인들의 해병대 정신이 깃들고 꿈을 키웠던 항공대 등 주둔지를 돌아본 뒤 국립대전현충원으로 옮겨져 오후 6시 3반쯤 안장됩니다.

순직 장병들이 가는 마지막 길에는 사단 장병들이 도열해 동료에 대한 최고의 예우를 갖춘 경례로

배웅했습니다.



국방부와 해병대는 순직 장병의 희생을 기리기 위해 1계급 진급을 추서했습니다.

해병대는 민·관·군 합동조사위원회를 중심으로 사고원인을 규명하고 재발 방지 대책을 세우고 순직 장병을 기억하기 위해 위령탑을 건립하기로 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