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하루 종일 뿌연 하늘"…전국 미세먼지로 몸살

기사입력 2018-03-25 19:31 l 최종수정 2018-03-25 19: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정말 답답한 하루였습니다.
미세먼지가 발목을 잡으면서 화창한 봄날씨를 즐겨야 하는 주말을 엉망으로 만들었습니다.
미세먼지로 뒤덮인 하루를 이만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 기자 】
남산에서 바라본 서울이 짙은 미세먼지로 뿌옇습니다.

안개가 낀듯 시야가 답답합니다.

▶ 스탠딩 : 이만영 / 기자
- "서울 시내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남산이지만, 온 종일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면서 한강 너머도 잘 보이지 않습니다."

지난 16일 남산에서 촬영한 서울 모습과 비교해보니 아예 다른 도시를 찍은 것만 같습니다.

미세먼지가 얼마나 심각한지 살펴봤습니다.

어제 세차한 차량인데도, 검은 먼지가 수북이 쌓인 게 확인됩니다.

휴일을 맞아 나들이에 나선 시민들은 마스크로 입과 코를 가렸습니다.

▶ 인터뷰 : 이종현 / 서울 상도동
- "오늘 공기가 너무 안 좋아서 마스크 안 쓰면 좀 안 좋을 것 같아서 쓰고 나왔어요."

기관지 등이 약한 시민은 불편함을 토로하기도 했습니다.

▶ 인터뷰 : 제갈동희 / 부산 연산동
- "좀 목도 아프고, 미세먼지 확실히 많으니깐…."

기상청은 당분간 미세먼저 농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노약자와 어린이들은 야외 활동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MBN뉴스 이만영입니다.
[dark_knight@mbn.co.kr]
영상취재: 문진웅 기자
영상편집: 이유진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김건희 "둘이 좋아서 한 걸 갖다가"…이수정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 북한 "어제 전술유도탄 검수사격시험 진행"…김정은 불참
  • 신규확진 오늘 4천 명 안팎 예상…"이번 주말쯤 우세종화"
  • 대장동 실무자 "사업제안서 어렵다고 판단…특혜 소지 많아"
  • 이재명 "애들 때리려 선생님 되고파"…과거 트윗 소환한 이준석
  • 김건희 "가세연, 기생충 같은 X들"…강용석 "MBC는 왜 기생충이라 말 못하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