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오늘 오후 2시 전국서 지진대피훈련 실시

기사입력 2016-10-19 11:24 l 최종수정 2016-10-20 12:08


민방위의 날인 19일 전국적으로 지진대피훈련이 실시된다.
국민안전처는 19일 오후 2시부터 2시20분까지 20분 동안 전국에서 ‘지진 대피훈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다만 태풍 차바 피해복구가 한창인 울산과 제주 등은 이번 훈련 대상에서 제외했다.
민방위 훈련경보가 울리면 지진 발생 상황을 가정해 책상과 탁자 밑으로 즉시 몸을 숨겨야 한다. 2시 3분에는 진동이 멈춘 상황을 가정해 실내 긴급 조치에 따라 야외 안전한 지역으로 대피해야 한다. 2시 20분에 훈련해제경보가 발령되면 정상 활동으로 복귀하면 된다.
차량의 경우 지진경보가 발령되면 5분간 통제되며

운행중인 차량은 도로우측 갓길에 정차한 후 차내에서 라디오 방송을 청취하면 된다.
박인용 안전처 장관은 “이번 훈련이 국민들이 지진대비 행동요령을 명확히 숙지하고 지진대피시 나타날 수 있는 문제점을 사전 발굴해서 개선해 나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박상원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