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전국 최대 규모' 서문시장 야시장 개장…1년 내내 운영

기사입력 2016-06-04 15: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전국 최대 규모' 서문시장 야시장 개장…1년 내내 운영
서문시장 야시장/사진=대구시
↑ 서문시장 야시장/사진=대구시

서문시장에 전국 최대 규모 야시장이 1년 내내 열립니다.

3일 오후 7시 개장식 이후 건어물 상가 앞 도로 350m 구간에서 영업을 시작하는 야시장은 매일 저녁 7시부터 자정까지 운영합니다.

대구도시철도 3호선을 타고 서문시장역에 내리면 지금까지 볼 수 없던 서문시장 '밤 문화'를 즐길 수 있습니다.

서문시장 야시장은 중소기업청 공모에 뽑힌 '글로벌 명품시장' 1호 사업입니다.

여러 차례 품평회를 해 선정한 판매자 80명이 식품 65개, 상품 15개 등 판매대에서 다양한 음식과 상품을 선보입니다.

한식, 퓨전음식, 다문화음식 등 먹을거리와 초상화, 네일아트, 공예, 핸드메이드 상품을 팝니다.

7일부터 메인 무대와 버스킹 존 2곳에서 퓨전밴드, 마임, 연극, 춤판 등 공연을 매일 10여 차례 합니다.

주차빌딩 벽면에 연출하는 미디어파사드, 시장 입구 바닥을 활용한 인터렉티브 등 첨단 영상은 시장을 찾는 시민 눈길을 끌 전망입니다.

대구시는 사전주문, 배달, 온라인 결제를 연계한 택배시스템을 운영합니다.

또 소액 구매 외국인에게 면세 혜택을 주는 즉시 환급제도 도입을 추진합니다.

대구시는 권영진 시장, 김영오 서문시장 상가연합회장, 윤순영 중구청장, 김문환 대구경북중소기업청장, 곽상도·김상훈 국회의원, 탕 띠엔 원 주한타이페이

대표부 총영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장식을 엽니다.

이어 미디어파사드 공연, 가수 김현정 축하공연을 합니다.

권 대구시장은 "야시장은 서문시장을 활성화하고 경제에 활력이 될 것이다"며 "국내외 관광객을 유치하는 세계적인 명품 관광시장으로 거듭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오후부터 강풍에 요란한 많은 비…모레부터 영하권 곤두박질
  • [속보] 김민재, 월드컵 가나전 선발 출격…최전방엔 조규성
  • '50억 클럽'도 폭로…"곽상도, 김만배에 돈 꺼내주고 징역살라 해"
  • 헬기 탑승자 허가제로 변경해야…테러 위험도
  • 우루무치 화재가 '시진핑 퇴진' 시위 촉발?
  • "한국, 월드컵 빨리 탈락하길"…김민재 부상 걱정한 이탈리아 기자 농담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