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우리 모두 피해자" 곡성 공무원 가족, 공시생 유족 용서

기사입력 2016-06-03 20:27

"우리 모두 피해자" 곡성 공무원 가족, 공시생 유족 용서

곡성 공무원/사진=연합뉴스
↑ 곡성 공무원/사진=연합뉴스


아파트 20층에서 투신한 공무원시험 준비생과 부딪히는 불의의 사고로 숨진 전남 곡성군 공무원 양 주무관의 발인식이 오늘(3일) 엄수됐습니다.


인이 돼버린 공시생의 유족은 이날 장례를 마친 양 주무관의 가족을 찾아 다시 한 번 용서를 구했습니다.

"생각해보면 우리 모두가 피해자다. 상처를 치유하고 열심히 살았으면 좋겠다."

양 주무관 가족은 위로의 말을 전하며 고개 숙인 채 눈물 흘리는 공시생 유족을 용서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