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밀양 간 희망버스' 큰 충돌 없이 끝나

기사입력 2013-12-01 08:40 l 최종수정 2013-12-01 10: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남 밀양송전탑 공사 현장을 찾은 희망버스 참가자들과 경찰이 한때 충돌했지만, 큰 피해는 없었습니다.
어제(30일) 오후 3시쯤 희망버스 참가자들 2천여 명은 송전탑 공사 현장에 접근을 시도했고, 그 과정에서 경찰과 몸싸움을 벌이기도 했지만 큰 충돌은 없었습니다.
참가자들은 마을 회관에서 하루를 지내고 오늘(1일) 오전부터 밀양시청 앞에서 공사중단과 공론화 기구 구성 등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 예정입니다.

[ 주진희 / jinny.jhoo@mbn.co.kr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정치톡톡] 김종인과 끝내 결별? / 김병준도 이준석 '패싱' / 이재명의 편지
  • 북한 해커 "연봉 3억 원에 모신다"…삼성 채용 미끼 악성 메일
  • [영상] "운동장에 떨어트린 노트북 밟은 차…100% 잘못 아닌가요?"
  • 하루 90만 원 벌어도 사람이 없다?…흑산 홍어썰기 기술자 자격증 도입
  • "안철수 정치판 아웃시켜야" 주장에…홍준표 "좋은 사람" 두둔
  • 장성민 "이낙연 움직임 빨라져…여당, 이재명 두고 보지 않을 듯"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