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경찰청장 "검사자녀 수사 유감"

기사입력 2006-11-20 14:42 l 최종수정 2006-11-20 14:42

이택순 경찰청장은 지난주 불거진 '검사 자녀 봐주기 수사' 논란에 대해 수사가 제대로 되지 못한 점을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 청장은 시간이 촉박하고 관

련자들이 부인하는 바람에 법조인 관련 부분을 명확하게 밝히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청 특수수사과는 대입 특기자 부정입학 수사 과정에서 전현직 검사 자녀 3명의 경진대회 대리출품 의혹 정황을 확보하고도 한차례의 출석조사 후 무혐의 처리해 언론의 질타를 받은 바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