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당진 독일인 마을 조성사업 구체화

기사입력 2006-11-09 15:02 l 최종수정 2006-11-09 15:02

충남 당진군이 추진을 검토중인 독일인 마을 조성사업이 탄력을 받게 될 전망입니다.
당진군은 지난 1일 독일로 출국한 투자유치단이 프랑크푸르트와 뒤셀도르프에서 교민 300여명을 대상으로 사업 설명회를 가진 결과 22가구가 입

주 희망서를 제출했으며 20여명의 교민도 향후 입주 의사를 알려왔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당진군은 2008년까지 28억 4천만원을 들여 고대면 일대 만여평에 택지를 조성하고 도로와 상하수도 시설을 설치한 뒤, 1단계로 독일풍 건물 30채를 짓는 사업을 구체화해 나갈 방침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