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군납비리'세방하이테크 대표 구속기소

기사입력 2006-11-09 10:37 l 최종수정 2006-11-09 10:37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는 해군에 축전지 등을 납품하면서 단가를 부풀려 군 예산에 120억원대의 손실을 끼친 혐의로 세방하이테크 대표 이 모씨를 구속기소하고, 이 회사 고문 최 모씨를 불구속 기소했습니다.
이씨와 해군 대령 출신인 최씨는 잠수함 등의 축전지 생산에 들어가

는 노무단가를 부풀려 납품가를 지급받는 방식으로 1998년 5월부터 올해 8월까지 12차례에 걸쳐 123억여원의 부당이득으로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이씨가 여러 개의 차명계좌로 자금을 관리한 정황을 포착하고 군 당국 등 관계부처를 상대로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