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주점ㆍ학원ㆍ노래방 30% '실내 오염'

기사입력 2006-09-13 12:22 l 최종수정 2006-09-13 12:22

학원과 영화관, PC방, 노래방 등 다중이용시설 10곳 중 최다 3곳의 실내공기질이 포름알데히드나 이산화질소, 미세먼지 등 유해물질에 오염돼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환경부는 현행 실내공기질관리법 적용을 받지 않은 8개 시설군 424개 시설을 대상으로 작년 3월부터 1년간 10개

항목에 걸쳐 실내공기 오염도를 조사한 결과 조사
대상의 8-32%가 포름알데히드 기준치를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다중이용 시설의 상시 근무자와 노래방 등을 자주 이용하는 고객은 평생 노출된다고 가정할 때 발암 가능성이 만명 당 1명 수준으로 평가됐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