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이용득 위원장 "유예기간 조정 가능"

기사입력 2006-09-07 09:37 l 최종수정 2006-09-07 11:34

이용득 한국노총 위원장은 노조 전임자 임금지급 금지 등을 유예하는 기간을 3~4년 정도로 줄이는 것은 수용을 검토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노총과 한국경영자총협회, 대한상공회의소는 10차 노사정 대표자회의에서 노조 전임자 급여 지원 금지와 복수노조 허용을 5년간 유예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이 위원장은 현 정권의 임기가 1년6개월 정도 남은 것을 감안할 때 차기 정권에서 최소 1년 반 정도 논의하기 위해 3년 이상은 유예해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