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물놀이 인명사고 지난해보다 9% 증가

기사입력 2006-09-05 14:42 l 최종수정 2006-09-05 14:42

올해 하천이나 해수욕장 등에서 발생한 물놀이 사고에 따른 인명피해는 지난해에 비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소방방재청에 따르면 올해 6월 23일부터

8월 30일까지 전국의 하천과 계곡 등에서 224건의 물놀이 사고가 발생했고, 이 중 145명이 사망 또는 실종해 지난해보다 희생자가 9% 늘어났습니다.
인명피해는 하천에서 52명으로 가장 많았고 강이 36명, 바닷가가 32명으로 나타났으며 계곡과 저수지가 뒤를 이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