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GM대우 집단설사...식중독 가능성

기사입력 2006-08-13 19:12 l 최종수정 2006-08-13 19: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GM대우 부평공장 근로자들의 집단 설사증세와 관련해 인천시 보건당국은 원인 규명을 위한 역학조사를 실시했습니다.
현재까지 2차 감염자가 발생하지 않았고,

이들이 모두 같은 구내식당을 이용한 점 등으로 볼 때 전염병보다는 식중독일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습니다.
지난 11일과 12일 설사와 복통 증세를 보인 GM대우 근로자는 193명으로, 44명이 추가로 비슷한 증세를 호소함에 따라 환자 수는 모두 237명으로 늘어났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오늘 업무개시명령 결정…화물연대와 첫 교섭은 '결렬'
  • '50억 클럽'도 폭로…"곽상도, 김만배에 돈 꺼내주고 징역살라 해"
  • 한동훈 "민주당과 더탐사가 정치깡패처럼 협업"
  • 뉴욕증시, 중국 코로나 봉쇄 조치에 하락…나스닥 1.58%↓
  • 하와이 마우나 로아 화산 분화 시작…세계 최대 활화산
  • 조규성 2골에도 가나에 2-3 분패...16강 안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